default_top_notch
ad91
ad82
ad98
ad83
ad84
ad96

아시아인 여행객 국내여행 의향 높아

기사승인 2020.07.30  23:46:48

공유
ad54
ad34
ad35
ad40
ad53
ad51
ad39

- 아고다 GoLocal 설문 조사

아고다가 최근 실시한 여행 관련 설문 조사에 따르면 여행객 5명 중 3명이 여행을 떠날 의향이 있다고 답했으며 특히 베트남(87%), 인도네시아(78%), 대만(59%) 응답자가 여행에 더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행은 필수 불가결하게 삶의 일부로 많은 사람이 여행의 즐거움을 되찾을 수 있길 바라고 있다.

아울러 어디로 어떻게 여행할 것인가에 대해서는 변화가 감지된다.

아고다 GoLocal 설문 조사에 따르면 여행 심리는 회복되고 있지만 여전히 많은 국가의 국경이 닫혀 있어 해외여행 수요가 국내여행으로 옮겨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 응답자의 65%가 향후 1년 내 국내여행을 할 것이라고 답했고 나머지 35%는 해외여행 의향을 밝혔다. 태국(78%), 인도네시아(76%) 및 미국(74%) 응답자들에서 국내여행 선호 현상이 가장 두드러진 반면 대만(51%), 한국(45%) 및 사우디아라비아(43%) 응답자들은 해외여행에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행에 대한 변화된 인식과 함께 다수의 응답자(46%)가 최대 3~4시간의 이동 거리를 가장 적합하다고 선택했으며 특히 한국 응답자의 3분의 2와 과반이 넘는 대만 응답자(57%)가 이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 세계 응답자의 4분의 1 이상이 2시간 이내의 단거리 여행을 가장 적합하다 여겼으며 특히 태국과 인도네시아 응답자의 3분의 1 이상(36%)이 이렇게 답했다.

미국과 대만의 경우 각각 응답자의 14%와 15%에서 2시간 이내의 단거리 여행을 선호했으며 이 두 지역의 응답자들은 5~8시간의 이동 거리도 괜찮다고 답해 중거리 여행 선호도에 있어 각각 1위와 3위로 나타났다.

국토 면적이 넓은 호주에서는 응답자들이 8시간 이상 소요되는 여정도 무난하다고 답했다. 교통수단 측면에서는 전 세계 응답자 중 28%가 ‘자가운전’으로 여행하겠다고 답했으며 응답자의 57%는 항공 여행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봉쇄 조치 및 이동 제한에도 불구하고 혹은 이로 인해서인지 ‘조용한 휴양지’, ‘미식 여행지’ 및 ‘유명 관광지’를 방문하고자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해변 여행지(37%), 자연경관/전원(30%)뿐만 아니라 대도시(16%)도 여전히 매력적인 여행지임을 보여준다.

한국(34%), 대만(30%) 및 태국(30%) 응답자들은 평화롭고 조용한 여행을 가장 선호했다. 전 세계 응답자 중 10% 미만만이 여행지 선택에 쇼핑을 고려한다고 답한 반면 사우디아라비아 응답자의 5명 중 1명은 여행지에서 쇼핑을 원한다고 답했다.

여행지에서 누리는 작은 호사를 마다할 이유는 없다.
4성급 및 5성급 호텔은 선호도 1위를 차지했으며 리조트가 그 뒤를 이었다. 숙소 내 엔터테인먼트시설, 전용 부엌 및 수영장 시설을 최우선 고려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이는 사회적 거리 두기 움직임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