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6
ad70
default_setNet1_2
ad71
ad65
ad63
ad62
ad69
ad45
ad66
ad75
ad76

세계 최대 빙하 보러 알래스카로 떠나자

기사승인 2019.10.06  22:28:54

공유
ad54
ad34
ad35
ad40
ad53
ad51
ad39

남들도 다 가는 뻔한 곳 말고 한번쯤 이색적인 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세상에서 가장 큰 빙하가 있는 알래스카로 떠나보자. 북극권과 마주하고 있는 알래스카는 한 여름이면 30도를 오르내리는 우리나라와는 반대로 무더위가 없어서 더위를 많이 타는 여행객들에겐 여행하기 딱 좋은 날씨가 펼쳐진다.

자유투어 관계자는 “알래스카의 핵심 관광 명소로는 세계 최대 규모의 콜롬비아 빙하를 비롯해 미국 최대 규모의 국립공원인 랭겔-세인트 엘리어스와 세계 최초의 국립 공원인 옐로스톤이 있다”며 “눈앞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대자연은 물론 다양한 해양 동물들을 만나는 이색적인 경험을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말했다.

자유투어 미주팀 담당자는 “자유투어를 통해서 알래스카로 떠나게 된다면 옐로스톤 국립공원도 이색 관광명소 중 하나다. 세계 최초의 국립공원인 옐로스톤은 수많은 협곡, 호수, 유명한 간헐천, 온천 등이 끓어오르는 특별한 장소다. 특히 지하 5km 아래의 용암에서부터 발생하는 열로 인해 뜨거운 물이 솟아오르는 간헐천은 알록달록한 색깔과 수증기가 피어나는 분위기로 여행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특집 인터뷰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