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6
ad70
default_setNet1_2
ad71
ad65
ad63
ad62
ad69
ad45
ad66
ad75
ad76

양무승···프랑스 관광 금훈장 수훈

기사승인 2019.07.19  07:34:15

공유
ad54
ad34
ad35
ad40
ad53
ad51
ad39

- 프랑스 관광 훈장 중 최고 명예, 양국 관광 교류 큰 역할

양무승 서울시 관광명예시장 겸 투어이천 대표, 전)한국여행업협회 회장이 프랑스 관광 금훈장(Medaille d’Or du tourisme)을 수훈했다.

‘관광 훈장(Medaille du tourisme)’은 프랑스 관광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관광 분야에서 가장 큰 공로를 세운 개인에게 프랑스 관광청의 요청에 따라 프랑스 정부가 심의, 수여하는 명예 훈장이다.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좌), 코린 풀키에 프랑스 관광청 지사장(우)

프랑스 관광청은 양무승 서울시 관광명예시장의 한국여행업협회 회장직 재임 시절 ‘파리 일 드 프랑스’ 지역과의 양해각서 체결을 비롯한 프랑스와 한국 양국 간 관광 교류와 우호적인 관계 발전에 지속적인 기여를 한 공로를 높이 평가해 프랑스 정부에 훈장 수여 심의를 요청하게 됐다. 이에 따라 프랑스 정부는 관광 훈장 가운데서도 최고 명예의 금훈장 (Medaille d’or) 수여를 결정했다.

양무승 서울시 관광명예시장 겸 투어이천 대표, 전)한국여행업협회 회장

훈장 수여는 프랑스 유럽 외무부 장관과 재정경제부 장관을 대신해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가 진행했다.

양 명예시장은 “한국의 각별한 우방인 프랑스 정부로부터 관광 금훈장을 수훈하게 돼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 앞으로도 관광, 여행업계와 함께 130년 넘는 수교 우방인 프랑스와 관광, 문화, 인적 교류 확대에 더욱 더 정진하고 노력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여식에는 서울시 관계자, 여행사 대표들을 비롯한 30여명의 관광 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수여식에는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 코린 풀키에 프랑스 관광청 지사장, 서울시 관계자, 여행사 대표들을 비롯한 30여명의 관광 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한편, 프랑스 관광훈장의 역대 한국인 수훈자로는 지난 2012년 홍기정 모두투어 전 부회장, 2016년 권오상 한진관광 전 대표가 금훈장을 수훈 한 바 있다.

프랑스관광청 한국 사무소 임직원들과 함께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특집 인터뷰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